Your search results

마켓현황

[5월 프레이져밸리 주택시장] 신규매물 증가…바이어 선택폭 개선

팬데믹이 초래한 프레이져 벨리 지역의 특별한 부동산 시장 현상이 5월에도 지속되면서 9개월 연속 월별로는 역대 최고의 거래량을 경신했다. 동시에 멀티리스팅서비스(MLS)에 새로 올라온 신규매물도 역대 최고수준에 가깝게 증가했다. 프레이져벨리부동산협회(REBFV)가 2일 발표한 5월 통계자료에 따르면 모든 주택유형을 통합한 MLS상의 총 거래량은 2천 951건이었다. 이 지역의 MLS거래를 관장하는 프레이져벨리부동산협회(REBFV)가 2일 발표한 5월 통계자료에 따르면 모든 주택유형을 통합한 MLS상의 총 거래량은 2천 951건이었다. 이는 지난해 5월 대비 267% 증가했지만 4월보다는 2% 감소한 수준이다.(지난해 5월은

[5월 메트로밴쿠버 주택시장] 시장 다소 주춤…“과열 분위기 진정”

5월 메트로 밴쿠버 주택시장은 거래와 매물 활동이 꾸준했지만 올 해 초봄에 보인 역대 최고기록을 갱신하는 과열 분위기에서 벗어나는 현상을 보였다. 지난 2일 메트로 밴쿠버의 멀티리스팅서비스(MLS) 거래를 관장하는 광역밴쿠버부동산협회(REBGV)가 발표한 5월 MLS거래 통계자료에 따르면 지난달 총 거래는 4,268건으로 작년 5월 대비 187.4%가 증가했지만 4월 보다는 13%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전월의 거래는 5월의 10년 평균 거래량보다 27.7% 높은 수준이다. 5월 메트로밴쿠버 주택시장 기준가격117만 2천 800 달러 단독주택 – 180만 600 달러타운하우스

판매량 연일 신기록 갱신 불구 바이어 마켓 전망

지난 8개월 동안에 걸쳐 프레이져 밸리 지역의 주택 판매량은 연일 최고치를 갈아치우는 신기록을 갱신해 왔다. 지난 달 이 지역 주택 판매량은 최근의 기록이었던 2015-2016년도의 양을 뛰어 넘었다. 그러나 머지 많아 이 지역 주택 시장에 소강 상태가 나타날 것으로 경제전문가 및 은행 고객신용 관리 담당자들은 전망하고 있다. 애보츠포드 지역 부동산 중개인 존 코리는 얼마 전까지만 해도 인기 높은 주택들은 건 당 10-20개의 구매 희망 신청을 냈으나, 현재는 채 당 2-3건 정도로 크게 줄었다고 전했다. 애보츠포드

BC주 주택판매 지난 3월에 또 다른 기록 세웠다

주택시장 매물은 여전히 심각하게 부족하지만 높은 가격에 대응하여 새로운 리스팅 활동이 가속화되었다. 지난 3월 BC 부동산협회 보고서에 따르면 BC주 주택 판매는 로어메인랜드 시장을 중심으로 3월에 또 다른 기록을 세웠다. 주택 가격이 크게 급등한 지역은 아보츠포드로 평균 가격이 $779,347에서 $1,018,778로 30% 이상 올랐고, 피스리버 지역을 포함한 인테리어는 평균 가격이 34% 이상 급등한 $328,743이다. 2020년 3월에 비해 판매량 123.3% 증가 평균 가격은 $947,707로 20.4% 상승 판매량은 총 15,073 채의 주거용 주택으로 2020년

주택시장 강세 올해내내 이어질 듯…가격 16%↑

캐나다부동산협회(CREA)는 주택시장의 강세가 올해내내 이어지고 2022년부터 진정될 것이라는 전망을 15일 내놓았다.   CREA는 2월 전국 주택거래는 1월 대비 6.6%, 작년 2월 대비 39.2% 증가했다고 밝혔다.  2월의 전국 평균 거래 가격도 67만8천91달러로 지난해 동기간 대비 25% 상승했다.  최근의 부동산 시장 붐은 팬데믹으로 주택 중요성이 더 부각되었고 부동산 규제가 다소 완화되면서 수요가 증가했다. 또 많은 수요자들이 주택가격이 더 오를 것을 우려해 금리가 아직 낮을 때 구매를 서두르고 있기 때문이다. CREA는 올해 MLS 시스템을

Compare Listings